삼전동 밥집. 홍짜장 사이드메뉴 볶음밥 후기

홍짜장은 이제는 체인점이 많이 생겨서 별로 신기하지도 않은 중국집이 된것 같다. 처음에 매장수가 별로 없었을때에는 나름 인테리어도 괜찮고 매운 짜장도 맛있다고 생각을 했었는데, 지금은 왠지 너무 매운것 같아서 별로 안먹게 된다. 그런데 이번에는 조금 기른진 볶음밥을 먹고 싶은 마음에 홍짜장을 방문을 해서 사이드메뉴중에 하나인 볶음밥을 구입해봤다. 물론 테이크아웃으로~

 

 

홍짜장 볶음밥?!

 

 

 

홍짜장은 매운짜장이나 짬뽕이 유명하지만.. 솔직히 짜장은 그냥 일반짜장이 맛있고, 매운짬뽕은 근처에 형제짬뽕이 있기 때문에 굳이 여기서 사먹을 일은 없지. 그래서 종류가 여러가지인 볶음밥을 선택했다.

 

 

 

 

주문하고 기다리고 있는데, 남녀 커...플은 아닌것 같고 딱 보니까 여자가 남자 어장관리 하고 있는게 보이더라. 남자는 한껏 긴장해있고 여자는 겁나 여유로움. 보니까 유학갔다가 잠시 한국 와서 남자들 다 한번씩 만나고 있는 느낌이 들더라. 아.. 이제는 나이가 먹어서 모두 순수하게 안보이는것 같다. (근데 진짜 그랬어..)

 

 



위와같이 3가지 볶음면도을 판매를 하고 있다. 야채/고기/해물 볶음면.

근데 나는 볶음밥을 먹을 것이다.

볶음밥 테이크아웃이요.

 

 

 

무슨 무지개떡 처럼 소스가 층층히 발라져 있다. 맛은 맛있다. 왜냐면 소스가 잘 버무려져 있거든. 거의 소스맛으로 먹은듯. 양은 솔직히 조금 부족하더라. 소스에 비해서 밥양이 작은 느낌이랄까?

 

 

 


홍짜장 탕수육을 맛있게 먹은 기억이 있어서 탕수육도 포장을 해서 먹었는데, 역시 탕수육은 그냥 중국집가서 바로 먹는게 최고다. 이렇게 포장을 해오니까 별로 맛이 없네.